엄마들 주목! 초등영어공부 혼자하기, 재미없으면 실패한다.

아이나 어른이나 영어공부 혼자하기는 재미없는 일이다. 때문에 초등영어공부는 더더욱 재미가 우선시 되어야 한다. 조기교육에서 영어는 빠질 수 없는 필수 코스가 된지 오래다. 영어유치원은 입학금 30만원에 월 수업료가 100만원을 훌쩍 넘기는데도 불구하고 예약을 해야 할 정도로 붐비고 있다. 가진 자의 영어교육비용을 따라가자니 너무 부담된다. 그렇다고 글로벌 시대에 영어교육을 등한시 하기도 찝찝한 것이 현실. 어린 나이에 영어라는 스트레스를 주기 싫어하는 부모도 많이 있다. 나름대로의 소신을 지키려고 해도 주변 환경이 그러도록 놔두지 않는다. 또래 자녀를 가진 엄마들이 모이면 자녀 교육은 대화의 단골 소재다. 악기를 가르친다, 운동을 가르친다, 하면서 은근히 비교를 하게 된다. 특히 영어는 빠지지 않는다. 누구는 영어 과외를 하고 또 누구는 비싼…
더 읽어보기